발랄하고 우울한 청춘



여의도 신년회 장소 추천


여의도 글래드호텔 그리츠 뷔페







오늘은 IT친목회 회식하는날 !

회식이라고 쓰고 맛난거 먹으러 가는 회사 사람들 !


파견나간 인원들까지 모두모두 호출하여

부푼 마음을 가지고 여의도 글래드호텔로 향했다



살짝 흔들린건 회사분들이 빨리가서 따라가야하는데 사진은 찍어야겠는

불안한마음을 대변하는건 절대 아니다


내부에는 어여쁜 트리와 양두마리가 우리를 맞아주었다


그리츠 뷔페의 가격!

가격이.. 착하지는 않다 

저녁에 먹는 석식은 무려 55,000원 


그리츠 뷔페 입구에는 앙증맞은 디저트들이 식욕을 자극하고 있다


맛있겠다 +ㅆ+

하지만 이런 전시하고 있는 디저트류는 따로 구매해야 먹을 수 있다 ㅠㅠ


내부는 널찍했다

보이는 곳 뿐만 아니라 안쪽에도 자리가 있어서

많은 인원을 수용하기에 충분했다


일단 본사에서 출발한 인원들만 자리를 잡고

자 이제 음식을 담으러 가볼까??



음식종류는 한식부터 시작해서

양식 일식까지 뷔페의 소양을 다하고 있었다


사진엔 안나왔지만

개인적으로 리코타 치즈 샐러드를 굉장히 좋아하는데

리코타 치즈의 양은 다소 아쉬웠지만

딸기가 들어가있어서 아쉬움을 채워주었다


뷔페에는 역시 게지 !

하지만 게는 까먹기 귀찮아서 손이 안간다 ㅇㅅㅇ...


빵에 넣어먹는 패티와 야채들

패티가 빵과 먹을걸 생각해서 그런지 간이 센 편이다

빵은 안먹고 패티와 야채와만 먹으면 다소 짜다


구운 야채들 /ㅅ/

굽거나 튀기면 역시 맛있다


 

뷔페의 꽃은 역시 고! 기 !

고기 성애자라면 지나칠 수 없는 스테이크와 양갈비 !

그런데...

양갈비는 누린내가 나고

(양갈비 특유의 누린내를 못잡다니 ㄸㄹㄹ)

스테이크는 탄맛이 났다

다른분들은 막 나온 스테이크라서 맛있다고 하셨지만

왜 뒷맛에 탄맛이 나나 했더니

굽는 과정을 보니 굽는 과정에서 탄 향 혹은 탄 재료 남아있는 철판에 계속해서 굽다보니

그런것 같다 ' '

(후각과 입맛이 예민한편이라 주관적인 생각이다)


간장치킨과 누들바

누들메뉴 근처에 계신 요리사분께 주문하면 면요리를 해주신다


딤섬!

조금 더 겉이 촉촉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긴 하지만..

그래도 맛있었다


사진에는 이름만 나와있지만

톳 리조또가 굉장히 맛있었다 +ㅅ+

버섯을 베이스맛으로 하여 톳이(적기는 했지만) 들어가 부드러운 풍미를 주었다

먹물 리조또도 먹어보았는데

부드러우면서 먹물의 독특한 짭조롬한맛이 뒤에 느껴진다


우리가 도착했을떈 피자가 없었는데

요리사분께서 피자를 만드시고 화덕에 굽는 중이었다

하지만 맛은 뭐 그냥 평범했다 

 

역시 요리사분께서 부지런히 초밥을 만드시고 놓고계시는 장면


뷔페에서 나오는 과일들은 신 경우가 많은데

키위나 파인애플이 시지 않고 달달해서 좋았다


헠헠!!

아이스크림이 무려 4종류 !!

바닐라, 딸기, 초코.. 요런 기본 메뉴가 아닌

딸기 / 쿠키앤크림 / 모카 아몬드 퍼지 / 초콜릿 !!

내가 몸만 좋았어도 다 먹어보고 오는건데 ㅂㄷㅂㄷ

쿠키앤크림과 모카아몬드퍼지만 먹어봤는데 맛있다 !!


수제쿠키

견과류가 들어간 흰색 쿠키는 계피향이 진해서 한입먹고 못먹고

(계피를 잘 못먹는지라 ..)

초코 쿠키는 우리팀 대리님과 반 나눠먹었다

견과류와 화이트초코렛이 들어가있어서

모두 커피와 먹기 딱 좋다 +ㅆ+!



시선을 강탈하는 초코케이크!

맛있다!

근데 그만큼 많이 달다 !

커피랑 안마시면 단독으로는 먹기 힘들었다 ;ㅂ;


마카롱

이렇게 마카롱을 당당하게 놓는대 치고 맛있었던 뷔페가 별로없었는데

그리츠 뷔페의 마카롱은 부드럽고 담백한 달달함이 좋았다 +ㅅ+


컵케이크

촉촉하고 달콤함이 입안에 돈다

커피랑 먹으면 그 맛이 두배!


그런데 커피컵이 다소 작다 ㅇㅅㅇ...

에스프레소 + 우유 넣으면 넘칠것 같아서 곱게 아메리카노를 마셨다 ㄷㄷ

(실제로 앞에서 받으시던분이 어떻게 누르셨는지는 모르겠지만 넘쳐 흐르고 있었다)


그란츠 뷔페의 가장 큰 장점은

와인 리필 무제한 !

음료수도 맥주도 리필 무제한 !

와인은 양쪽 끝에 마련되어 있는 와인바에서 자유롭게 따라마시면 되고

음료수나 맥주같은 경우에는 직원을 불러서 주문하면 된다



고기는 사랑입니다


롤 집어가는데 다른팀 팀장님께서

김밥먹지마 ! 이러셨다 ㅋㅋㅋ

역시 뷔페에서는 김밥먹으면 안되나요?!

그런데 이거 롤이에요 팀장님 ㅋㅋ


오랜만에 파견나갔던 분들과 담소도 나누고

서로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던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주변을 보니 대부분 회사에서 다같이 신년회를 즐기러 오는 사람들이 대부분이었다

(대화들 들어보면 팀장님 여기 앉으세요~, 요즘 일은 어때~)

여의도에서 송년회나 신년회로 와인 혹은 맥주 즐기기에 좋은 장소인 것 같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7-5 | 그리츠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